닫기
다양한 교육상품 할인정보를 놓치지 마세요!
어린이과학책. 왜왜왜시리즈. 왜 공룡이 사라졌을까?
셋사랑 2017-10-13 00:45:41
조회: 30 공감: 0
http://www.edupang.com/community/75928

 

 

공룡이 왜 사라졌을까요?

 

 

 

어린이 과학책 시리즈 크레용 하우스 왜왜왜 시리즈!!

 

사라진 공룡의 세계

 

 

 

 

 

 

 

 

공룡은 어린이 치고 관심 없는 아이는 없는 듯 합니다.

 

그 중 울집의 세 아이는 유독 그러하구요 ㅎㅎ

 

 

 

 

 

 

 

 

 

 

 

이미 다 본 책들이지만 엄마와 함께 읽는 책읽기시간에는 유독 더 집중모드입니다.

 

아마도 혼자 그림만 보고 넘기거나

 

속으로 읽고 넘어가거나 하다가

 

 

 

이렇게 함께 읽는 책은 형아야가 읽어주는 것도 좋고

 

읽어주며 그간 책읽기에서 얻은 단편의 지식들을 풀어내주는 형아야가 막둥이는 더욱 좋습니다.

 

 

 

 

 

 

 

 

공룡은 어떤 동물이었을까요? 

 

 

 

 

 

 

 

 

 

 

모두가 두려워하는 티라노사우루스 렉스가 제일 강하고 무서운 공룡인줄만 알았는데

 

형아야가 썰~을 풀어주시네요.

 

스테고사우루스의 가시 돋친 꼬리가 무서워 렉스조차도 피해 갔다고 하네요.

 

 

 

 

 

공룡이 있었다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유치원에서 화석 발굴활동을 해 본 둘째가 반가워라합니다.

 

죽은 생물체가 돌이 된 화석을 보고 공룡이 있었다는 것, 공룡이 어떻게 생겼는지 알 수 있답니다.

 

 

 

 

 

언제 한번 공룡 뼈와 공룡의 흔적을 알 수 있는 화석 조각 전시 박물관을 데려가야할텐데 말이지요.

 

책으로 봐도 이리 놀랍게 바라보고 있는 이 아이들 ^^

 

 

 

 

 

 

 

 

 

 

 

플라테오사우루스, 아라모사우루스, 케티오사우루스,캠프토사우루스, 에키노돈

 

에우오플로케팔루스,스테고사우루스,티라노사우루스렉스,트리케라톱스

 

 

 

초식 공룡이 식물, 과일, 덩이줄기 등의 어린 싹을 쪼아먹는 그림부터

 

맹수를 만났을 때 자신을 지키는 방어까지

 

크고, 강하고.. 뭔가 힘이 느껴져 좋아하는 건지 ^^

 

 

 

 

 

 

 

 

 

 

 

육식 공룡들의 수는 초식 공룡들의 수에 비해 훨씬 적었다고 하는데요.

 

티라노사우루스, 데이노니쿠스, 알로사우루스, 벨로키랍토르 등의 맹수들은 초식 공룡의 몸통 전체를

 

갈기갈기 찢어 꿀꺽 삼켜 버릴 수 있었다고 하네요.

 

 

 

 

 

막둥이에겐 플랩을 열어 초식 공룡을 잡아먹는 모습이 정말 인상적인지

 

자꾸만 형아야를 불러대는데..^^;;

 

 

 

 

 

 

 

 

 

 

 

정말 날카로운 이빨이 그림책으로도 전해져옵니다.

 

 

 

 

 

 

 

 

 

 

 

상상이 되지 않는 커다란 공룡 ㅎㅎ

 

 

 

1억 3천 5백만년 전에 살았다는 슈퍼사우루스 혹은 울트라사우루스라고 불리우는 공룡은

 

길이가 약 40미터였고 키는 17미터로 6층 건물만큼이였다고 해요.

 

 

 

 

 

 

 

 

 

 

 

공룡 조상들의 초상화를 보자면 그래도 공룡 즐기는 아이들 덕에 눈에 익은 그림들이긴 하네요.

 

하지만 공룡의 종류가 얼마나 많이 있었는지는 아무도 모른다고 하네요.

 

 

 

 

 

 

 

 

 

 

익숙한 공룡들이라 형아야 말이 많아집니다. ㅎㅎ

 

 

 

 

 

 

 

 

 

 

 

 

 

공룡과 친척이었을 새, 시조새인 아르케옵테릭스는 새와 공룡의 연결 고리로 여겨진다고 해요.

 

파충류처럼 이빨과 꼬리, 손톱을 가진 손가락이 있었고

 

새처럼 깃털과 날개를 가졌다고 하네요.

 

 

 

 

 

 

 

 

 

 

 

해룡인 이크티오사우루스는 물고기처럼 생겼지만 숨을 쉬기 위해서 물 위로 떠올라야 하는 파충류였다고 하구요.

 

한참 만화덕분에 익숙한 프테라노돈은 가장 크고 가장 유연한 익룡이랍니다.

 

그 외에도 케찰코아틀루스라는 익룡은 날아다니는 모든 동물들 중에서 가장 컸을거라고 하구요.

 

활짝 편 날개 폭이 10미터에서 15미터나 되었다하니

 

정말 공룡들이 멸망한 하나의 학설 중 배가 고파 멸종했을 법도 합니다.

 

그 덩치들을 채우려면 먹어도 먹어도 배가 고팠을것 같아요 ㅎㅎ

 

 

 

 

 

 

 

 

 

 

 

 

공룡프로필 카드 아래에는 재미난 게임도 실렸네요.

 

 

 

엄마와 아기 공룡 매칭게임인데요. 잘 보면 무늬에 힌트가 ^^

 

 

 

 

 

 

 

 

 

 

 

 

 

지구가 속해 있는 태양계의 나이가 약 46억 살로 지구상에 생명체가 없었다가

 

35억 년 전 바닷속 최초 박테리아와 파래가 생겨나고

 

15억 년 전에 비로소 지구 대기에 충분한 산소가 생기면서 바닷속 생물체가 발달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해요.

 

 

 

정말 어린이들의 눈높이로 지구가 탄생하고 생물체가 살게 되는 과정이 참 이해하기 쉽게 그려져 있고

 

쓰여져 있네요.

 

 

 

유치부터 초등 어린이가 함께 보는 어린이 과학책 시리즈.

 

형아야가 공룡에 대해 알고 있는 이야기를 풀어내며 함께 보니 엄마가 읽어주는 것 보다 더 유익함이 눈에 보입니다 ㅎㅎ

 

 

 

 

 

어린이 과학책 왜왜왜 시리즈는 정말 우리 어린이들이 자연스럽게 호기심을 갖게 하기도,

 

또 가지고 있는 의문 "왜왜왜"에 대한 답변을

 

참 알기 쉽게 그림과 글로 풀어 써 준 참 읽기쉬운 과학책 시리즈라는 것을 다시한번 느껴봅니다. 

 

0
다음글 엄마표 미술놀이 동화책 세미북으로 책과 친해지기 [1] 2017-10-16
이전글 초등읽기책 초등논술 비룡소 일공일삼시리즈. <힐라볼라 둥둥둥> 2017-10-10

댓글 0개

댓글쓰기
맨위로
맨아래로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