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다양한 교육상품 할인정보를 놓치지 마세요!
[05/10 뉴스브리핑] 2020 대입, “숲만 보지 말고 ‘나무’도 함께 보라” 외 8건
에듀팡 2018-05-10 17:30:04
조회: 170 공감: 1
http://www.edupang.com/community/81927
 
2020 대입, “숲만 보지 말고 ‘나무’도 함께 보라” 
에듀동아
2020학년도 서울 소재 주요 대학 모집전형 분석 ‘수시 7.7대 정시 2.3’ ‘논술 비중 축소’ ‘학생부 중심전형 선발비중 67.1%’ 이는 한국대학교육협의회(이하 대교협)가 지난 1일 발표한 ‘2020학년도 대학입학전형시행계획’의 핵심 골자다. 지난 3월 박춘란 교육부 차관이 주요 대학에 정시모집 비율 확대를 요구한 것으로...

대입, 매년 똑같다고?… SKY 합격자 사례로 읽는 대입의 변화 
에듀동아
박원규 메가스터디 러셀교육평가연구원장이 전하는 2019 학종 필승전략 ①인문계열 편 2019학년도 대입은 2018학년도와 비교했을 때 큰 틀의 변화는 없다. 하지만 대입은 살아있는 생물과 같아서 매년 세부적으로 조금씩 평가의 내용과 방향이 변한다. 이에 최근 입시의 변화를 드러내는 수시 합격자의 사례를 소개한다. ...

[에듀칼럼] 영어교육은 교과 과정 연계성 단절과 평가방식이 문제 
에듀동아
공교육에서 우수한 학생들을 10년 넘게 지도하다가 불과 2년 전, 프리랜서를 선언하고 일명 학교 밖으로 나왔다. 물론 공교육 제도권 안에서도 학교 밖의 교육에 대해 방관만 한 것은 아니지만 일명 대치동이라는 곳에 나와 보니 교육은 내가 생각하고 상상하는 것 그 이상이었다. 정말 이게 교육 전쟁이구나 싶을 정도...

자연계열 학생들의 꿈, 의대! 고2가 알아야 할 합격 전략은? 
에듀진
자연계열 상위권 학생들의 의대 입학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다. 의대 입학 경쟁률과 합격선이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 의대 진학을 희망하는 고2 학생들이 어떻게 입시를 준비하면 좋을지 살펴보았다. 현재 고등학교 2학년 학생들이 치를 2020학년도 의대 대학입학전형 분석 결과, 수시와 정시 비율이 6대 4인 것으...

미 대학 진학 시 가장 고려할 요소는 ‘학비’ 
에듀진
#1. “아이가 아이비리그 대학 가운데 한 곳에 합격을 했는데 학비를 부담하기 어렵습니다. 장학금 신청을 하지 않고 원서를 내서 합격을 했는데 지금이라도 장학금을 신청할 수 있을까요?” 대학 원서를 낼 때 왜 장학금 신청을 하지 않았느냐고 물었다. 그랬더니 그 부모는 “장학금 신청을 하면 떨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

난 아이들을 행복하게 하려고 교실에 들어간다 
에듀진
조용하기만 했던 교실, 그 시간 나와 함께 한 아이들에 대한 기억이 하나도 없다. 마치 잃어버린 시간처럼. 그 시절 나를 만난 아이들은 나로 인해서 일 년이란 시간의 행복을 놓쳤다.“드르륵” 교실 문 열리는 소리에 고개를 돌리면“사랑합니다”라고 인사하는 환한 얼굴들. 방과 후 끝나고 피곤하고 힘든데 5층까지 올라...

논술전형 노리는 중위권, 반드시 확인해야 할 이것! 
에듀진
교과 및 비교과 성적 경쟁력이 낮은 학생들이 수도권 주요 대학을 진학하고자 할 때 선택하는 전형이 논술전형이다. 2019학년도에는 성신여대와 한국기술교육대가 논술전형을 신설해 총 35개 대학에서 논술전형을 실시한다. 논술전형 지원 시에는 수능최저 충족 가능여부, 논술 준비 정도, 내신 성적, 출결 및 봉사 등 ...

세종시교육청, 디지털교과서 수업 역량 강화 
에듀진
세종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승복 부교육감이 5월 1일과 10일, 도담초등학교(교장 김태환, 이하 도담초)와 고운중학교(교장 황병진, 이하 고운중)를 방문해 디지털교과서 활용 수업을 참관하고, 현장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디지털교과서란 초등 3∼5학년과 중등 1학년의 사회·과학·영어의 서책형 교과 내용에 가...
  
[학부모 상담 Q&A] 우리 아이 어린 시절의 꿈, 다시 이룰 수 있을까요? 
에듀진
학부모라면 누구나 자녀의 진로에 대한 깊은 고민이 있을 것입니다. 최근 4차 산업혁명으로 대변되는 미래 변화로 인해 지금의 자녀들이 성장해 직업을 가질 때쯤에는 예전과 다른 사회가 펼쳐질 것이 예견됩니다. 한치 앞도 짐작이 안 되는 미래를 앞에 둔 자녀들이 직업을 선택하고 진로를 결정할 때 가장 가까이에서 ...

 

 

 

1
이전글 [05/11 뉴스브리핑] 서울대가 정시 확대를 거부하는 진짜 이유는? 외 8건 2018-05-11
다음글 [05/09 뉴스브리핑] 서울대 일반전형 ‘2배수 선발’의 함정? 외 8건 2018-05-09

댓글 0개

댓글쓰기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