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배너
상단 배너 닫기
닫기
다양한 교육상품 할인정보를 놓치지 마세요!
교육상품 >
 구룬파 유치원 (보드빅북) / 한림출판사
구룬파 유치원 (보드빅북) / 한림출판사
에듀팡가
추가 할인 무이자최대 12개월
500명 관심
구룬파 유치원 (보드빅북) / 한림출판사 / 80,000원 (잔여 : 300개)
80,000
총 상품금액 0
0명
필수!확인사항
상품정보
추천연령 : 영·유아 ~ 초등(고학년)
구매수량 : 1인당 300개까지 구매 가능
제품보증기간 : 구입일로부터 7일
상품/배송문의 북마우스 고객센터 ☎ 02-994-3937
10시부터 18시까지
궁금하신 점이 있으실 경우, 상품문의에 글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빠르게 답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배송환불
배송 : 구매순 순차배송
배송비 : 2,200원 /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 도서 산간의 경우 추가 배송료 발생
환불 : 단순변심 환불은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 가능
- 사용/훼손의 경우 환불 및 교환 불
- 왕복배송비(반품비)발생
* 주문량이 많아 2 ~ 3일 정도 늦게 출고가 될 수 있습니다.

한림출판사의 인기 그림책 『구룬파 유치원』가 보드빅북 형태로 출간되었다. 보드빅북은 큰 판형의 그림책으로 각 페이지가 일반 빅북에 비해 두꺼운 보드북 형태로 제작했다. 기존의 빅북보다 견고해 오래토록 세워두고 여럿이 함께 볼 수 있는 특수 도서이다. 책의 그림과 내용을 함께 읽고, 책놀이 프로그램 진행이 가능하며, 단체 독서 활동에 적합하다. 새로 출시된 한림 빅북, 보드빅북을 통해 다양한 그림책을 새롭게 만날 수 있다.


저자 : 니시우치 미나미
저자 니시우치 미나미는 1938년 일본 교토에서 태어나 동경여자대학을 졸업하고 광고회사에서 10년 정도 근무했습니다. 재학시절부터 동화와 그림책의 창작활동을 해왔습니다. 작품으로는 그림책 『태평한 할아버지와 고양이』『문득 떠올리면 그때로』『오줌싸개의 책』, 동화책 『숲의 대소동』『카터와 다섯 아이』등이 있습니다.
역자 : 이영준
역자 이영준은 부산에서 태어나 부산사범학교와 부산대학교 법대를 졸업했다. 개천예술제에서 『동물원의 새나라』로 작품상, 연출상을 수상하며 문단에 데뷔, 한국아동문학인협회장을 역임했고 한국문학교육연구회, 책나라 독서회 회장으로 일했다. 『이슬이의 첫 심부름』을 비롯해 많은 번역서와 『탐정 클럽 1·2』 『숙제왕 그룹』 등 창작 작품 100여 권이 있다.
그림 : 호리우치 세이치
그린이 호리우치 세이치는 1932년 동경에서 태어났습니다. 그래픽디자이너, 카메라 잡지, 패션 잡지 등에서 편집미술을 담당하고, 일러스트레이터로서 그림책과 아동도서에서 활약했습니다. 그림책으로는 『피 이야기』 『뼈』 『엄마 잃은 아기 참새』『검은 말 브란키』 『타로의 외출』 등이 있고, 삽화를 그린 동화책으로는『인형의 집』 『눈의 여행』 『엄지공주』 『비밀의 화원』 등이 있습니다. 1987년 작고했습니다.



한림출판사 빅북- 사이좋게 보는 큰 그림책, 빅북!
빅북은 읽어 주기 좋고, 함께 보기 좋은 큰 그림책입니다. 기존의 그림책을 크게 확대한 한림출판사의 빅북은 감추어져 있던 세밀한 그림을 다시 크게 만날 수 있습니다. 숨겨져 있던 그림책 속의 다양한 이야기를 커다란 빅북을 통해 읽어주는 어른도, 함께 읽는 아이들도 새로운 독서경험을 할 수 있는 특별한 매력이 있는 책입니다.

내용 소개
모든 일이 서툰 외톨이 코끼리 구룬파가 잘할 수 있는 일이 있을까

굉장히 큰 코끼리 구룬파는 오랫동안 외톨이로 살아왔습니다. 혼자 지내느라 씻는 것도 종종 잊어서 매우 더럽고 지독한 냄새도 납니다. 그래서 더 외톨이가 되었지요. 때때로 구룬파는 외톨이인 것이 외롭고 슬퍼져서 풀에 귀를 비비며 울곤 했습니다. 친구 코끼리들은 구룬파가 일을 하면 괜찮아질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강으로 데려가 싹싹 깨끗하게 씻겨 주었습니다. 몰라볼 정도로 멋지게 변한 구룬파는 일을 얻기 위해 출발합니다.
처음으로 구룬파가 간 곳은 비스킷 가게입니다. 구룬파는 있는 힘을 다해 커다란 비스킷을 만들었어요. 하지만 그 비스킷은 너무 커다랗고 비싸서 아무도 사지 않았습니다. 아무도 사지 않는 비스킷을 만드는 구룬파는 그곳에서 어떤 일도 할 수 없었어요. 그래서 자신이 만든 커다란 비스킷을 가지고 다른 곳으로 가게 되었습니다. 그곳은 접시를 만드는 가게였어요. 구룬파가 있는 힘을 다해서 만든 커다란 접시는 멋졌지만 연못 같아 보일 정도로 커다랬어요. 그래서 구룬파는 접시 만드는 가게에서도 더 이상 일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 다음에 간 구두 가게와 피아노 가게, 그리고 자동차 공장에서도 마찬가지였어요. 풀이 죽은 구룬파는 비스킷과 접시와 구두와 피아노를 자동차에 싣고 나왔습니다. 몹시 실망했고, 슬펐습니다. 구룬파를 필요로 하는 곳이 어딘가 있을까요
그런데 곧 구룬파는 아이가 열두 명이나 있어서 바쁜 엄마를 만나게 되었습니다. 엄마는 구룬파에게 아이들을 돌봐 달라고 부탁했고, 구룬파는 자신이 만든 피아노를 치며 노래를 불렀습니다. 구룬파의 노래를 듣고 열두 명의 아이들은 즐거워했고, 구룬파와 같은 외톨이 아이들도 노래를 듣고 여기저기서 몰려왔습니다. 아이들이 점점 많아지자 구룬파는 유치원을 열었습니다. 구룬파는 이제 외톨이가 아닙니다. 구룬파 유치원에는 외톨이가 없답니다.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은 상품문의를 이용해주세요
  • 교환/환불 및 배송관련 문의는 고객센터 내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 상품문의를 통한  취소나 환불, 반품 등은  처리되지  않습니다.
  • 상품과 관계없는 글, 양도, 광고성, 욕설, 비방, 도배 등의 글은 예고없이 삭제됩니다.
상품 문의하기
옵션 선택
오늘특가
  • Loading...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