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다양한 교육상품 할인정보를 놓치지 마세요!
교육상품 >
[다산초당] 조선 왕 독살사건. 2 : 효종에서 고종까지 [개정증보판]
5%적립
[다산초당] 조선 왕 독살사건. 2 : 효종에서 고종까지 [개정증보판]
10%
14,000
추가 할인 무이자최대 12개월
337명 관심
[다산초당] 조선 왕 독살사건. 2 : 효종에서 고종까지 [개정증보판] / 12,600원 (잔여 : 999개)
12,600
총 상품금액 0
0명
필수!확인사항
상품정보
추천연령 : 전 연령
구매수량 : 제한없음
제품보증기간 : 구입일로부터 15일일
상품/배송문의 태양 고객센터 ☎ 1588-1073
평일 10시~16시, 점심시간 12시 ~ 13시
궁금하신 점이 있으실 경우, 상품문의에 글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빠르게 답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배송환불
배송 : 구매순 순차배송
배송비 : 2,500원 / 1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 도서 산간의 경우 추가 배송료 발생
환불 : 단순변심 환불은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 가능
- 개봉/사용/훼손의 경우 환불 및 교환불가
- 왕복배송비(반품비)발생

『조선 왕 독살사건』제2권. 조선 왕 독살설을 둘러싼 수많은 의혹과 수수께끼를 낱낱이 파헤치는 책. 저자는 특유의 상상력을 동원하여 왕들의 독살 과정을 면밀하게 추적하고 있다. 특히 잘 알려진 기존의 정사뿐만 아니라 우리가 몰랐었던 야사 속에 나타난 사실들까지 총정리 하여 살펴본다.

이 시리즈는 인종, 선조, 소현세자, 효종 등 독살설에 휩싸인 왕들의 최후 순간을 되짚어보며 그 속에 숨겨진 권력과 암투, 음모와 배신의 역사를 새로운 시각으로 조명하고 있다. 독살 여부를 밝히는 데 멈추지 않고, 왕의 갑작스런 죽음이 초래한 정치적 파장까지 흥미진진하게 그려내었다.

개정증보판으로 1권과 2권으로 나눠져 출간된 이번 책은, 전편에 이어 문종, 단종, 예종, 연산군, 사도세자의 후예들, 효명세자 등 알려지지 않았던 인물들의 독살 미스터리가 더한다. 더불어 폭군의 대명사로 일컬어져 왔던 연산군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내놓는다. 전편보다 더 흥미진진한 조선왕들에 관한 미스터리가 펼쳐진다.

저자 : 이덕일

1961년 충남 아산 출생. 숭실대학교 사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동북항일군 연구>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1997년 《당쟁으로 보는 우리 역사》를 첫 책으로 본격적인 역사서를 쓰기 시작하여 《사도세자의 고백》, 《우리 역사의 수수께끼》 등으로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학문적 깊이와 인간 중심의 사관을 바탕으로 역사 연구의 성과를 대중에게 알리는 역사 서술에 주력, 2000년 이후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아나키스트 이회영과 젊은 그들》, 《역사에게 길을 묻다》, 《오국사기》, 《정약용과 그의 형제들》, 《한국사로 읽는 성공한 개혁 실패한 개혁》 등을 내놓았다. 현재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 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2권]

1장. 사라진 북벌의 꿈 - 제17대 효종
종기와 어의 신가귀의 산침

2장. 예송 시대에 가려진 죽음 - 제18대 현종
복통과 뜸 치료

3장. 이복형제의 비극 - 제20대 경종
게장과 생감, 그리고 인삼차

4장. 개혁 군주의 좌절 - 제22대 정조
홧병과 연훈방

5장. 끝나지 않은 비극 - 사도세자의 후예들
노론과 정순왕후의 복수

6장. 조선 정치 체제의 죽음 - 효명세자
새로운 정치와 안동 김씨 세력들

7장. 식민지 조선 백성의 군주 - 제26대 고종
해외 망명 계획과 식혜

에필로그 왜 조선에는 독살설이 많을까?

은언군이 역적으로 몰릴 이유는 아무 것도 없다는 사실은 모두 무시했다. 누가 은언군을 추대한 것도 아니고 그가 상계군과 홍국영을 엮어 준 것도 아니었다. 그저 정순왕후가 역적이라고 아무런 물증이나 근거 없이 지목한 것뿐이었다. 문효세자의 죽음과 의빈 성씨의 죽음에 상계군이나 은언군이 관련되었다는 아무런 증거도 없었다. 그러나 김심노심金心老心으로 정순왕후 김씨의 뜻을 간파한 노론은 일제히 은언군을 죽이라고 요청했다. 정조는 느닷없이 은언군을 죽이라는 주청을 거부할 수 밖에 없었다.
-2권 5장 <끝나지 않은 비극 - 사도세자의 후예들> 중에서

세자의 죽음에 의문이 있다고 시작된 공세는 차차 세자의 치료 잘못에 대한 이야기는 사라진 채 네 명의 신하가 세자 때 전횡했다는 공세로 바뀌었다. 그리고 세자가 총애했던 네 명의 대신들은 세자가 죽은 지 몇 달 만에 모두 조정에서 쫓겨났다. 그렇게 조정은 다시 안김의 세상이 되었다. 조선을 정상적인 국가로 되돌리려던 효명세자의 시도는 그렇게 끝나고 만 것이다. …… 안동 김씨 · 풍양 조씨의 두 외척은 효명세자가 중심에 선 가운데 제한적 역할을 부여할 때만 가문을 넘어 국가 차원의 의미를 가질 수 있었다. 조선에서 마지막으로 국정의 중심을 잡으려던 효명세자의 급서는, 그의 노력으로 조금씩 회생의 기운을 보이던 정상적인 조선 정치 체제의 죽음이었다.

서명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은 상품문의를 이용해주세요
  • 교환/환불 및 배송관련 문의는 고객센터 내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 상품문의를 통한  취소나 환불, 반품 등은  처리되지  않습니다.
  • 상품과 관계없는 글, 양도, 광고성, 욕설, 비방, 도배 등의 글은 예고없이 삭제됩니다.
상품 문의하기
옵션 선택
오늘특가
  • Loading...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