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다양한 교육상품 할인정보를 놓치지 마세요!
교육상품 >
[형설라이프] 나비의 노래
5%적립
[형설라이프] 나비의 노래
10%
12,000
추가 할인 무이자최대 12개월
1,318명 관심
[형설라이프] 나비의 노래 / 10,800원 (잔여 : 999개)
10,800
총 상품금액 0
0명
필수!확인사항
상품정보
추천연령 : 영·유아 ~ 중등
구매수량 : 제한없음
제품보증기간 : 구입일로부터 15일
상품/배송문의 화진유통 고객센터 ☎ 070-7740-0320
평일 10시~16시, 점심시간 12시 ~ 13시
궁금하신 점이 있으실 경우, 상품문의에 글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빠르게 답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배송환불
배송 : 구매순 순차배송
배송비 : 2,500원 / 2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 도서 산간의 경우 추가 배송료 발생
환불 : 단순변심 환불은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 가능
- 개봉/사용/훼손의 경우 환불 및 교환불가
- 왕복배송비(반품비)발생

『나비의 노래』는 허구의 이야기가 아니다. 강제 동원으로 인해 고향을 등질 수밖에 없었던 할머니들의 슬픈 기록이다. 구술 자료집을 바탕으로 극화한 『나비의 노래』에서는 할머니들의 심경을 절절히 표현하고 있다.

저자 : 정기영

저자 정기영은 《오늘은 마요일〉(1996·허영만 그림), 〈총수〉(2009) 등의 스토리를 집필한 중견 작가이다. 독특한 소재 발굴과 스피디한 전개, 무엇보다‘대사의 맛’을 살리는 능력이 발군이라는 평을 듣고 있다. 1986년 만화 스토리 작가로 데뷔하였으며 지금은 여러 대학에서 스토리 강의를 하고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우주 사관학교》, 《정갑영의 경제 교실》, 《떴다 오도리》, 《포커 페이스》 등이 있다.

머리말 …… 4
나비의 노래 …… 8
일본군‘위안부’의 실태와 역사 …… 104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 참석기 …… 108
맺는말 …… 114

일본군위안부 소녀들의 가슴 아픈 역사!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 전시작 출판.


지난 1월 30일.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에서 전시되어 세계인의 주목을 끌었던 ‘지지 않는 꽃’ 전시작들이 총 3권의 책으로 출판된다.
제일차세계대전 100주년으로 전쟁과, 전쟁으로 인해 고통받는 이들에 대한 이야기가 주요 테마였던 41회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에서 ‘지지 않는 꽃’이라는 제목으로 일본군위안부 관련 만화를 전시한 한국 전시회는 많은 관객들의 호응을 받았다. 실제로 관객들은 일본군위안부의 아픔을 공감하고, 일본 정부의 반성과 배상을 촉구하기도 하였다.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에서 전시된 작품들은 『나비의 노래』, 『도라지꽃』, 『시선』까지 총 3권의 책으로 구성되어 출판된다. 이번에 출판되는 일본군위안부 만화는 정치, 외교적인 접근이 아닌 지금까지 이뤄지지 않았던 문화?예술적인 관점에서 피해자들에 대한 이야기를 전해 준다. 또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에 탁월한 효과를 발휘하는 만화의 특성을 살려, 책을 읽는 독자들에게 일본군위안부들이 겪었을 아픔과 슬픔,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들이 잊지 말아야 하는 진실들을 알려 준다.
과거, 일본 정부의 주도로 일본군위안부가 만들어졌으며 성 노예 생활을 했다는 것은 역사적인 진실이다. 그러나 일본 정부는 여전히 그 진실을 인정하지 않고 있으며, 우익 정치가들은 망언을 쏟아 내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들이 해야 하는 일은 일본군위안부의 역사와 그 진실에 대해 잊지 않는 일일 것이다.
『나비의 노래』, 『도라지꽃』 그리고 『시선』, 3권의 만화를 톨해 일본군위안부의 역사와 그 진실을 다시 한 번 되새겨 보자.

| 출판사 리뷰 |

일본군위안부, 상처 입은 소녀들의 외침!
만화로 전하는 일본군위안부의 강한 울림, 그 메시지

일본군위안부 문제는 여전히 진행 중이며, 앞으로도 쉽게 해결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 가해자인 일본 정부는 여전히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있으며, 우익 정치가들에 의한 망언도 계속되고 있다. 이에 대한 정부의 대처는 여성가족부를 비롯한 여러 부서를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열린 앙굴렘에서의 전시회는 세계 사람들에게 일본군위안부 문제의 심각성과 그 아픔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또한 그 뒤를 이을 일본군위안부 만화 3권은 만화만이 전달할 수 있는 메시지를 독자들에게 전하며, 그 메시지가 오랫동안 기억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에 그 의의가 있다.
단순히 한 번 보고 잊어버리는 것이 아닌 기록물로의 가치를 지니고, 사람들의 기억 속에 남아 다시 생각할 수 있도록 하는 것. 그 역할을 만화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만화로 전하는 메시지, 일본군위안부 만화 3권을 통해 그 메시지를 확인해 보자.
그동안 일본군위안부 문제는 외교적인, 정치적인 관점에서 접근해 왔다. 이번 ‘일본군위안부 만화’를 통해 문화?예술의 관점에서 일본군위안부 피해자의 이야기를 전하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

우화하는 나비의 희망 노래, 『나비의 노래』
‘이 만화는 허구가 아니다.’
작품 소개에서도 확인할 수 있는 것처럼 『나비의 노래』는 허구의 이야기가 아니다. 강제 동원으로 인해 고향을 등질 수밖에 없었던 할머니들의 슬픈 기록이다. 구술 자료집을 바탕으로 극화한 『나비의 노래』에서는 할머니들의 심경을 절절히 표현하고 있다.

제41회 파리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
2014년 1월 30일 오전 10시. 프랑스 앙굴렘의 한 극장에서는 전시회가 개최되었다. 41회째를 맞이하는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 그중에서도 앙굴렘극장에서 열린 한국 만화가들의 전시회에는 많은 관람객들이 방문을 하였다. ‘지지 않는 꽃’이라는 이름으로 열린 한국 전시회의 주제는 ‘일본군위안부’였다.
제일차세계대전 발발 100주년인 2014년 개최된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의 주요 테마는 전쟁과 전쟁으로 인해 고통받는 이들의 이야기였다. 이에 여성가족부와 한국만화연합, 그리고 일본군위안부에 대해서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던 작가들은 앙굴렘국제만화페스티벌에 참석, ‘지지 않는 꽃’ 전시회를 여는 것으로 뜻을 모았다.
많은 사람들의 노력과, 뜻이 하나로 모여서 진행된 ‘지지 않는 꽃’ 전시회는 한때 일본인들이 보내온 항의 메일과 탄원서로 인해 전시가 취소될 뻔하기도 하였다. 그러나 전시는 성공적으로 진행되었으며 많은 관람객들이 일본군위안부의 아픔을 공감하고, 일본 측의 반성과 배상을 촉구하였다.

서명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은 상품문의를 이용해주세요
  • 교환/환불 및 배송관련 문의는 고객센터 내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 상품문의를 통한  취소나 환불, 반품 등은  처리되지  않습니다.
  • 상품과 관계없는 글, 양도, 광고성, 욕설, 비방, 도배 등의 글은 예고없이 삭제됩니다.
상품 문의하기
옵션 선택
오늘특가
  • Loading...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