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다양한 교육상품 할인정보를 놓치지 마세요!
교육상품 >
[푸른숲주니어] 엄청나게 큰 병아리 (푸른숲 그림책 1) [양장]
5%적립
[푸른숲주니어] 엄청나게 큰 병아리 (푸른숲 그림책 1) [양장]
10%
10,000
추가 할인 무이자최대 12개월
870명 관심
[푸른숲주니어] 엄청나게 큰 병아리 (푸른숲 그림책 1) [양장] / 9,000원 (잔여 : 999개)
9,000
총 상품금액 0
0명
필수!확인사항
상품정보
추천연령 : 전 연령
구매수량 : 제한없음
제품보증기간 : 구입일로부터 15일일
상품/배송문의 태양 고객센터 ☎ 1588-1073
평일 10시~16시, 점심시간 12시 ~ 13시
궁금하신 점이 있으실 경우, 상품문의에 글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빠르게 답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배송환불
배송 : 구매순 순차배송
배송비 : 2,500원 / 1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 도서 산간의 경우 추가 배송료 발생
환불 : 단순변심 환불은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 가능
- 개봉/사용/훼손의 경우 환불 및 교환불가
- 왕복배송비(반품비)발생
2019_추석연휴_배송안내

엄청나게 큰『병아리』. 조그만 농장의 작은 닭장에 아주 작은 닭들이 살고 있었는데, 어느 날 엄청나게 큰 알에서 아주 커다란 병아리가 태어나면서 이야기는 시작된다. 닭들은 이 거대한 병아리의 정체가 무엇인지 계속 이야기하면서 병아리를 피해다닌다. 하지만 커다란 병아리의 따뜻한 마음과 용기 있는 행동으로 잃어버린 달걀을 구하고, 다른 닭들에게 병아리로 인정받는 이야기를 재미있는 그림과 함께 소개하고 있다.

저자 : 키스 그레이브스

저자 키스 그레이브스(Keith Graves)는 미국 텍사스 주 오스틴에 있는 ‘치킨 스쿨’의 명예 교수예요. 〈춤추고 싶었던 프랭크는 괴물이었다〉를 비롯해 독창적이고 유머러스한 책들을 많이 쓰고 있습니다.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뚱뚱하고, 못생기고, 생긴 게 좀 다르면 어때?
어려울 때 도와주고 아껴 주는 게 진짜 친구야 !!”

편견을 극복하고 자신의 정체성과 친구를 찾는 엄청나게 큰 병아리의 유쾌하고 발랄한 이야기!

아이들 사이의 또래 집단에서 흔히 벌어지는‘왕따’는 나와 다른 것을 인정하지 않고 배척하는 마음에서 비롯됩니다. 나보다 키가 작다고, 뚱뚱하다고, 못생겼다고 놀리고 따돌리지요.
이 책의 주인공‘엄청나게 큰 병아리’는 작은 닭장에서 태어났지만 덩치가 엄청나게 큰 녀석입니다. 얼마나 큰지 닭장 바닥이 꺼질 지경이지요. 다른 닭들은 이‘엄청나게 큰 병아리’를 자신들과 다르게 생겼다는 이유로 닭장에서 쫓아냅니다. 사실 덩치가 크다는 것을 빼고는 그 중 하나가 낳은 알에서 태어났고, 보송보송한 노란색 털을 갖고 있고, 작고 뾰족한 부리까지 병아리와 똑같았지만 닭장의 닭들은 이 녀석이 절대 병아리일리 없다면서 애써 부정하고 멀리합니다.
어쩌면 닭들은 이 엄청나게 큰 녀석이 ‘병아리’라는 것을 처음부터 알고 있었을 것입니다. 다만 자신들과 조금 다르고 어찌 보면 자신들보다 우월해 보이기까지 한 존재를 쉽게 받아들이기 어려웠던 것이겠지요.‘엄청나게 큰 병아리’는 다른 닭들에게 끊임없이 거절당하지만 포기하지 않습니다. 자신이 병아리일 거라 굳게 믿고, 진심을 다해 닭들에게 다가가지요. 그리고 큰 덩치 덕분에 어려운 순간마다 친구들에게 큰 힘이 됩니다. 결국 다른 닭들은 비록 외모는 다르지만‘엄청나게 큰 병아리’의 따뜻하고 진정한 마음을 알게 됩니다. 그리고“이렇게 똑똑하고, 친절하고, 따뜻하고, 용감한 걸 보니 병아리가 틀림없어!”라며‘엄청나게 큰 병아리’를 친구로 받아들이지요. 큰 덩치 때문도 외모 때문도 아닙니다. 어려울 때 도와준 친절하고 따뜻한 마음이 닭들의 닫힌 마음을 연 것이지요.
아이들도 일상생활에서 이와 같은 경험을 하게 됩니다. 놀이터에서, 이사 갈 때,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서 친구를 사귈 때와 같이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야 하는 순간에 누구든‘닭’도,‘엄청나게 큰 병아리’도 될 수 있는 것이지요. 이 책은 나와 남이 다르다는 것이 나쁜 것이 아니며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마음을 열면 외적인 모습과 상관없이 누구든 친구가 될 수 있다는 사실을 재미있는 그림과 유쾌한 이야기로 들려줍니다.

아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그림과 배꼽 빠지게 재미있는 이야기!
‘엄청나게 커다란 병아리’가 수탉과 세 마리 암탉들과 함께 자신의 정체성 찾아가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사건들은 기발하고 엉뚱하면서도 배꼽 빠지게 재미있습니다. 유쾌하고 재기발랄한 대화체의 문장은 책을 싫어하는 아이들의 호기심과 흥미를 끌 만큼 재미있지요. 또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책 속 주인공들이 깔깔대고, 깜짝 놀라고, 허둥대는 그림은 자유롭고 익살스러워 아이들은 책을 읽는 내내 즐겁고 신나는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표현력과 어휘력을 길러 주는 풍부한 의성어, 의태어와 다양한 상황 묘사!
의성어와 의태어를 풍부하게 사용하여 책을 읽는 맛과 재미가 가득합니다. 또 만화처럼 구성된 장면은 대화체로 이뤄져 있어 생생하고 실감나게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도토리가 떨어지고, 비가 오고, 바람이 불 때마다 겁먹고 도망치는 닭들의 모습을‘걸음아 날 살려라 하고 달아나다’,‘부리나케 도망치다’,‘꽁무니를 빼며 줄행랑치다’등과 같이 다양하게 표현하는 것에서 볼 수 있듯이 구체적이고 다양한 상황 표현은 아이들의 어휘력과 표현력을 길러 줍니다.

이야기 속에 숨겨진 명작을 찾아보는 또 하나의 재미!
키스 그레이브스는 특유의 유머와 재치로 이야기 곳곳에 잘 알려진 명작을 숨겨 놓았습니다. 머리 위로 떨어진 도토리를 보고 하늘이 무너진다는 소동을 부리는 병아리의 이야기인 영국의 전래 동화‘Chicken Licken’은 비를 맞고 하늘에서 물이 샌다며 도망치는 에피소드로 나타나고, 여섯 명의 장님이 각기 다른 모습으로 코끼리를 이해하는 인도 우화 ‘장님과 코끼리(Blind Men and Elephant)’는 닭들이‘엄청나게 커다란 녀석’을 코끼리, 다람쥐, 우산 혹은 스웨터라고 판단하는 에피소드로 만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작가의 독특한 개성과 뛰어난 감각으로 다시 태어난 명작을 만나는 것은 책을 읽는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합니다.

추천의 말
“키스 그레이브스는 독자를 즐겁게 하는 작가이다. 달걀을 깨고 툭 튀어나오고, 도둑맞은 달걀을 구하기 위해 거대한 몸을 붕 날리는 이야기가 그림과 잘 어우러졌다. 큰 소리로 반복해서 읽을수록 재미있는 책이다.” _ 북리스트(Booklist)

“그레이브스가 그려낸 파스텔 톤의 거대한 병아리는 천재 작가 모 윌렘스를 떠올릴 만큼 독창적이고 자유롭고 꾀바르다.” _ 스쿨 라이브러리 저널(School Library Journal)

어느 날, 조그만 농장의 작은 닭장에서 아주 작은 암탉이 엄청나게 큰 알을 낳았어요. 알에서 태어난 ‘엄청나게 큰 녀석’을 본 작은 수탉과 세 마리의 암탉들은 매우 당황했지요. 수탉과 암탉들은 처음 보는 녀석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이리저리 머리를 굴려 봅니다. 처음에는 커다란 덩치만 보고 ‘코끼리’라고 생각했다가, 도토리를 먹는 모습을 보고는 ‘다람쥐’로 여기더니, 비를 막아 주자 ‘우산’으로, 바람을 막아 주자 ‘스웨터’라고 생각합니다. 엄청나게 큰 녀석은 암탉들과 친구가 될 수 있을까요?

서명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은 상품문의를 이용해주세요
  • 교환/환불 및 배송관련 문의는 고객센터 내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 상품문의를 통한  취소나 환불, 반품 등은  처리되지  않습니다.
  • 상품과 관계없는 글, 양도, 광고성, 욕설, 비방, 도배 등의 글은 예고없이 삭제됩니다.
상품 문의하기
옵션 선택
오늘특가
  • Loading...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